국외 맛집2018. 10. 10. 00:18




하지 레인에서 들렀던 또 다른 핫스팟, 바로 Selfie Coffee

커피를 좋아하든 좋아하지 않든

이 곳은 오직 자신만을 위한 독특한 커피를 만들어 주는 곳입니다.







벌써 Selfie라는 이름에서 카페의 컨셉을 알 수 있습니다.

셀카를 찍어 커피 위에 그 사진이 그려진 생크림을 얹어주는

독특하면서도 재미있는 컨셉의 커피를 마실 수 있는 곳입니다.


하지만, 처음부터 말씀드립니다.


커피맛을 기대하고 가실거라면,

절대 가지마세요.

그냥 재밌는 추억 하나 만들어보고 싶은 분들이라면

추천합니다.







어두컴컴한 카페의 1층,

벽 한쪽에 빼곡히 흔적을 남긴 투어리스트

내가 아는 사람이 혹시 있으려나,, 하고 한참을 들여다보다

$8.9 음료 하나를 주문 했습니다.










1층의 분위기와는 완전히 다른 2층

2층 역시 나름 독특한 인테리어로 손님들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음료를 주문하면, 직원이 제공한 아이폰을 통해

Selfie를 찍습니다.

맘에 들때까지 찍어도 상관 없는듯 합니다.

계속해서 사진이 맘에 들지 않았다면,

본인이 가지고 있는 사진을 이용해도 됩니다.


그렇게 몇분이 지나면 아주 근사하면서도 신기한

마셔도 되나, 마셔야 하나,,

싶은 비주얼의 음료를 받아볼 수 있습니다.













빨대를 어디에 꼽아야 하나부터 고민스럽지만,

한번 마시고 나면, 

쪼글어드는 웃긴 본인의 모습을 보면서

쭉쭉 마시게 됩니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이곳은 커피맛이 아닌 재미를 위한 곳입니다.








Posted by jooony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외 맛집2018. 6. 12. 00:00




싱가폴 여행의 첫번째 일정은 아랍 스트리트로 향하는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그 전에 아랍 스트리트의 대표 맛집인 이곳,

블랑코 코트 프론미(Blanco Court Prawn Mee) 에서 아침 식사로 새우국수 한그릇 뚝딱!!


이미 배틀트립으로 더 유명해져버린 곳이 되었네요.







하지 래인(Haji Lane) 초입에 있어서 정말 찾기 쉬웠습니다.

참고로 20개월된 아이와 동행하는 길이었기 때문에 저희는 우버 택시를 이용했습니다.







사진으로 안내되고 있어서 음식 주문은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아,,, 어떤걸 먹어볼까요

오로지 새우만 들어있는 새우국수를 먹어보고 싶어서 저는 2번 Jumbo Prawn Noodle 을 주문 했습니다.


아래처럼 다양한 어묵류와 면 종류도 바꿔 주문할 수도 있습니다.








참으로 단촐합니다.

동네 중국집 같은 인테리어에, 젓가락통과 몇가지 양념만 덩그러니


이곳은 아침 7시에 오픈을 하는데, 식사 시간에 맞춰서 가면 줄을 서야 할 정도로 인기가 많은 곳입니다.

저는 식사시간을 피한 오전 10시쯤 가서 한가했답니다.







조금 기다리니 나왔습니다. 나의 Jumbo Prawn Noodle!

이름처럼 점보 새우!!

면 요리는 뭐니뭐니해도 먼저 국물맛을 봐야겠죠.

정말 담백하면서도 개운한 맛이었습니다.


탱글탱글한 점보 새우와 면도 일품이었구요.

저는 국물 한점 남기지 않고 다 먹어버렸어요.













가게 창 밖으로 하지 레인의 멋스러운 모습이 눈에 들어오더군요.

배도 든든해졌으니,

이제 힘을 내서 하지레인으로 가보겠습니다.







(지도에 보이는 블랑코 코트 프론 미 바로 왼쪽 길이 하지 레인 입니다.)




Posted by jooon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