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외 여행/대만2014. 12. 11. 22:35




이전 여행 정보 : http://jooony.tistory.com/196


스린 야시장 -1- 에 이어 두번째 포스팅이다.


4. 왕자 치즈 감자


스린 야시장 입구에 자리잡은 곳이다. 자칫 잘못하다가는 노점상에 길게 늘어선 줄 때문에 지나쳐버릴 수도 있는데 이곳은 건물 1층에 있는 가게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곳에서 대기하는 줄도 어마어마 하다. 


메뉴는 다양하지만 그래도 사람들이 가장 많이 찾는걸 먼저 먹어봐야겠다 싶어 가장 잘 나가는 것으로 주문했는데, 금액은 NT70. 역시 생각보다 저렴하다. 큰 감자 가운데를 갈라 그 안에 맛있을 만한 것들은 다 집어 넣는듯 했다. 콘, 베이컨, 햄, 야채 등등.... 거기에 살짝 걸쭉한 치즈 국물이랄까... 그걸 한 국자 퍼서 담아주면 끝이다. 일단 기대한만큼 맛있긴 한데, 두 그릇을 먹으라면 살짝 느끼한 맛이 있어서 힘들것 같았다. 



















5. Hotstar 지파이


대만에 한번이라도 와본 사람이라면 손바닥보다도 더 큰 닭날개 튀김을 먹어봤을 것이다. 그 중, 가장 유명한게 바로 이 파란색 간판의 Hotstar 이다. NT60으로 배불리 먹을 수 있다. 위치는 스린 야시장 지하를 내려가기 직전에 있다.(아래 지도 참조)















6. 스테이크


이 음식은 뭐라고 불리는지 잘 모르겠다. 하지만 쉽게 말하면 스테이크. 큰 길을 따라 조금만 걷다 보면 길가에 아래와 같이 붉은색 간판의 노점이 하나 있는데, 이곳에서 저렴한 가격에 스테이크를 맛볼 수 있다. 작은건 NT60, 큰건 NT100. 하지만 작은 것과 큰게 양이 얼마나 차이가 나는지는 사실 잘 모르겠다. 맛은 있지만, 고기에 힘줄이라던지 기름기가 있는 부분이 더러 있다. 하지만 금액에 비해 이 정도 스테이크를 먹을 수 있는 곳은 여기 밖엔 없을 것이다.



















7. 과일


대만에서 생망고를 안먹고 올 수는 없다. 스린 야시장 여기저기에 과일들을 파는 곳이 상당히 많은데, 싱싱하고 맛있어보여서 이것저것 담다 보면 상당히 비싸다고 느껴질 것이다. 그래도 시장 인심을 느낄 수 있는 유일한 곳이기도 하다. 과일을 사면 이것저것 다른 과일들을 많이 넣어준다. (음.. 이미 다른 과일의 금액에 포함되어 있는건가...) 과일은 그램(g) 단위로 무게를 달아서 팔기 때문에 막 집어 담으면 뭐.. 하지만 망고의 맛은 정말 일품이다.야시장에서 숙소 들어가는 길에 샀다가 숙소에서 하나 둘 집어 먹으면 딱이다.
























Posted by jooon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도네요.
    맥주 안주로도 좋을 거 같아요.

    2014.12.11 22: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대만에 이런 곳이 있군요:)
    골라먹는 재미가 쏠쏠할 것 같아요!
    대만으로 여행가고 싶네요!

    2014.12.12 10: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다양한 먹거리네요^^ 대만에 다시 가고 싶게 만드네요.

    2014.12.12 12: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첫번째 대만 여행때는 그냥 처음 와본 곳 정도였는데, 한번 더 갔더니 새로운게 보이더라구요. ^^

      2014.12.12 13:4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