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여행/제주2015. 3. 16. 21:37




이곳이 제주도인지, 아니면 아프리카 세렝게티의 어디쯤인지...


그 어느 곳보다도 이국적인 모습을 보여주는 삼다수 목장이다. 


삼다수 목장은 516 도로와 사려니숲길 방향의 1112번 비자림로를 지나가다 보면 만날 수 있는 곳인데, 사유지라서 원래는 함부로 들어갈 수 없는 곳이다.







제주의 오름 너머로 저물어가는 노을을 찍으려는 목적으로 이곳에 왔는데,, 


서쪽 방향으로 구름이 잔뜩 껴있어서 한줄기 빛이라도 내려주길 바라며 연신 셔터를 눌러댔지만... 망했다. 


그래도 이국적인 분위기는 정말 매력적이다.




















'국내 여행 > 제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주] 516 도로  (0) 2015.03.18
[제주] 월정리 해변  (1) 2015.03.17
[제주] 삼다수 목장  (2) 2015.03.16
[제주] 함덕 서우봉 해변  (5) 2015.03.15
[제주] 산방산  (1) 2015.03.15
[제주] 선녀와 나무꾼  (0) 2012.12.02
Posted by jooon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엄청 추워보이네 ㅎㅎ

    2015.03.17 11:05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