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여행/국내2011. 11. 14. 00:46

20여년 전이었던가... 초등학교 때 부모님 손을 잡고 따라갔던 기억이 있다. 가을의 끝자락에 조금이라도 이 가을의 정취를 느껴보기 위해 남으로 남으로 내려가다 고창에 위치한 선운사에 머무르게 되었다.


그 때에는 이런 곳이 없었는데,,,, 언제 생겼는지 선운산 생태숲이라는 이름으로 큰 생태공원이 선운사를 가는 길목에 자리 잡고 있었다.




생태숲 바로 옆으로 이어져있는 낙엽 떨어진 이 길을 따라 걸으면 선운사에 다다른다.



선운사 가던 길에 보았던 그림같았던 감나무 뒤의 산등성이.



담장 위 기와에도 늦가을을 느낄 수 있었다.


아!! 이곳의 입장료는 어른 3,000원, 청소년 2,000원, 어린이 1,000원... 사찰 있다는 이유로 이렇게 입장료를 내야하는 현실이...

 

 

 

 

 

'국내 여행 > 국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주]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0) 2011.12.03
가을의 끝자락에 찾아간 선운사 (2)  (0) 2011.11.14
가을의 끝자락에 찾아간 선운사 (1)  (0) 2011.11.14
에버랜드 Happy Halloween  (0) 2011.10.30
화엄사  (0) 2011.05.26
지리산 둘레길  (0) 2011.05.24
Posted by jooony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